오산시 취약계층 마스크 9만 5000장 무료 배부

시는 단체·기업 기부 5만2000장, 시 구매 4만3000장

입력시간 : 2020-03-24 16:30:26 , 최종수정 : 2020-03-24 16:30:26, 장현숙 기자


오산시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관내 취약계층에 마스크 9만5000장을 무료로 배부한다. 


시는 장애인거주시설, 정신요양시설 등 시설 종사자와 이용자 ▲65세이상 노인 기초수급자(만65세 미만이면서 장애인) 등을 대상으로 마스크를 배부한다.


시는 단체·기업 등에서 기부 받은 마스크 5만2000장, 시에서 구매한 마스크 4만3000장을 확보해 총 9만5000장을 배부할 계획이다.

오산시내 65세 이상 노인과 기초수급자는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수령할 수 있고, 장애인 등 요양시설 종사자와 이용자는 담당부서를 통해 시설에 전달된다.

곽상욱 오산시장은 "마스크 5부제 시행에도 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운 취약계층과 집단감염 우려가 있는 시설을 위해 마스크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"면서 "빠른 시간 안에 배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"고 말했다.

코로나19 경계단계 격상 이후 지금까지 오산시는 취약계층과 선별진료소 등에 보건용 마스크 21만장을 배부했다.

Copyrights ⓒ 미디어마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장현숙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인천데일리
s11223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