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남민 작가와 1분 여행] (22) 돈의문 터

입력시간 : 2019-09-10 11:34:11 , 최종수정 : 2019-09-10 11:34:11, 이시우 기자


한양도성의 사대문 중 서대문이 돈의문입니다. ‘의를 돈독히 한다는 유교 오상의 의미를 담았습니다. 하지만 우리는 돈의문을 본 적이 없습니다. 일제 강점기인 1915년 헐린 후로 복원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. 우리에게 역사 유물에 대해 다시 진지하게 생각해 보게 하는 곳입니다. 조선 초기 이 문을 여러 차례 새로 만들어 이전했기에 새 문또는 신문(新門)’으로 불렸는데, 이로 인해 이곳 대로를 새문안길, 한자어로는 신문로(新門路)라고 부릅니다.

Copyrights ⓒ 미디어마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시우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북즐뉴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