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(T/F) 2차회의 개최

의회 차원의 일본경제침략 대응책을 구체적이고 면밀하게 수립할 것

입력시간 : 2019-09-09 20:37:10 , 최종수정 : 2019-09-09 20:37:10, 이정혜 기자

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(단장 조광주 경제노동위원장)은 9일(월) 특별위원회 회의실에서 2차 회의를 개최하고 일본 경제침략에 따른 경기도의회 차원의 대응 방안들을 모색했다.

 

이날 2차 회의는 일본의 수출통제 제도 및 대일의존도 주요품목 관련 전문가들의 보고를 통해 위원들의 일본경제침략 현황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향후 체계적이고 면밀한 대응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.

 

업무보고는 전략물자관리원, 경기연구원, 경기도, 도교육청의 전문가 및 담당공무원 등이 참석하여 △ 일본 수출규제 통제제도 △ 일본 수출규제 품목 분석 결과 △ 도내 일본식 잔재 및 일본산 제품 사용현황 △ 도내 일본산 농축수산물 유통현황 및 일본 수입물품 방사능 검사 강화 방안 등에 대해 설명하고 위원들의 질의가 이어졌다.

 

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일본산 농축수산물 유통현황 및 잔류 방사능 검사 강화방안에 대해서도 위원들의 관심이 높았다.

https://dbrich.co.kr/elink/?cpk=07a7950e951cbd3a9c8a731c17818ebf

 

회의를 주재한 조광주 단장은 “일본경제침략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일본수출 규제의 구체적인 내용 및 관련된 도내 현황에 대한 이해도가 선행되어야 한다”면서 “이후 현장 방문 등을 통해 실상들을 파악한 후 의회차원의 대응책들을 구체적이고 면밀하게 수립하게 될 것이다”고 전했다.

 

한편 경기도의회는 이번 338회 임시회 기간동안 ‘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위한 부품 국산화 지원사업’ 23억원, ‘소재 부품 국산화 연구개발 사업’ 100억원 등 일본 경제보복 대응 관련 7개 사업에 321억원의 예산을 10일(화) 본회의에서 최종 심의·의결할 예정이다. 

https://dbrich.co.kr/elink/?cpk=b39bb69935fc946dab810fcb1dc0bc15

Copyrights ⓒ 미디어마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정혜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수도권지역신문